미주한인회 총연합회 (The Federation of Korea Associations, U.S.A)
여기서 우리 총연회원 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다행한 것은 기부자들의 면면을 보니 총연의 정통회원들은 가담하지 않았고 사적인 모임에도
기록된 회원이 한명도 없어서 역시 현, 전직회장 한인회장님들의 지성과 이성을 겸비하심에 머리
숙여 감사드립니다. 모든 문제가 끝나면 제 29대 총연 회장 선거를 실시 하겠습니다.

조금만 참아주시면 곧 바로 시행하겠습니다.
대한민국정부 재외동포재단 김성곤 이사장은 무슨 권한으로 미주총연 불범단체에 가담하여
주관하겠다는 것인지 그 의도와 저의를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정부는 절대로 관여해도 안되고
참가해도 그 명분이 없다. 만에 하나 불법 단체에 가담하여 월권행사를 강행할 시에는 응분의
대가를 치르게 될 것 입니다.
국승구회장과 김병직 회장은 모든 것을 다 내려놓고 살신성인의 마음으로 총연을 위하여 초심으로
돌아가 백의종군 하시기를 다시 한번 부탁합니다.
2022년 4월7일
미주한인회 총연합회
제 28대 임원 및 집행위원회 박균희
제28대 조정위원장 이민휘


The Federation of Korea Associations in USA (KFAUSA)
Here, we would like to express our gratitude to our members.
Fortunately, looking at the list of donors, there was not a single official member of the FKAUSA,
and there was not a single member recorded as a private gathering, so we are deeply grateful
for the intelligence and rationality of the current and former presidents of Korea. When all the
problems are over, we will hold the 29th general election. Thank you for your patience.


It is impossible not to doubt the intention and hidden motives of the Korean government’s
Overseas Koreans Foundation Chairman Kim Seong-gon, with what authority he intends to
participate in and supervise the illegal group of KFAUSA. The government should never get
involved, and even if it participates, there is no justification for it. In any case, the government
will pay the price if it joins an illegal group and enforces the exercise of authority. Once again,
we would like to ask Chairman Kuk Seung-gu and Chairman Kim Byeong-jik to put down
everything and start anew as an act of benevolence at the sacrifice of yourselves for the organization.
April 7, 2022
The Federation of Korean Associations, U.S.A.
Park Gyun-hee, the 28th Executive Committee
Lee Min-hwi, the 28th Chairman of the Coordination Committ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