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금횡령에 대한 경고

공금횡령에 대한 경고

공금횡령에 대한 경고
금번 라스베가스 집회(5월15일) 개최한다고 국숭구회장 김병직회장. 그리고 재
외동포재단 김성곤이사장(주관자) 세 사람이 총연의 이름을 도용하여 회비를 납
부하라고 종용하고 후원금과 지원금도 받고 있는 현 상황을 보면서 실로 개탄하
지 않을 수 없어서 이를 우리 총연 전 회원 이름으로 다시한번 규탄한다

예를 들어 확실히 회계 남부에 대한 미 연방법을 보고자 한다 이들이 총회
(불법)를 덴버에서 개최 하였으나 업무 연수 인계가 되지 않은 관계로 인하여 총
연의 IRS 세금 보고 운행 구좌번호를 가지고 있지 않으므로 어떠한 기부 행위를
할수없다
총연 회원규정 채무회계관리규정 제1장 총칙 제23조(적용) 본 회계행정이 관하여
는 미연방 비영리단체 재무 회계규정과 미주한인회의 회계 재정업무로 집행하
는 사무국이 소재하는 주정부 비영리단체 재무회계규칙에 규정된 경우를 제외하
는 규정에 의한다. 이와 같이 모든 수입은 연방법의 규정에 따라야한다 그리
고 효과 관리규정 제24조 (수원의 귀속)제1항 출납이 완결된 연도에 속하는
수입은 모두 한 연도에 수입에 편입 하여야 한다 만의하나 총면의 이름으로 수납
된 모든 후원금은 미주한인회총연합회 은행구좌로 입금 시켜야 한다 이를 위반하면
미 연방법에 따라 공금횡령죄로 사법당국에 고발조치 한다. 지금 카톡에서 기록을
보니 이들이 수입한 금액을 즉시 총연 구좌로 입금하지 않고 다른 구좌로 입금하
면 이는 사기및 사문서위조죄로 범죄 행위 입니다.
다시한번 경고한다 라스베가스 불법총회를 즉각 중단하라 총연의 회칙규정에도
없는 기부금 헌납 요식행위는 회원들에게 보여주기식 충동요법으로 강요된 기만
술로 정략적인 술수이다.

여기서 우리 총연회원들에게 감사의말씀을 드립니다
다행한 것은 기부자들의 면면을 보니 총연의 정통회원들은 가담하지 않았고 사적
인 모임에도 기록된 회원이 한명도 없어서 역시 현,전직회장 한인회장님들의 지
성과 이성을 겸비하심에 머리숙여 감사드립니다 모든 문제가 끝나면 제29대 총
연 회장 선거를 실시 하겠습니다 조금만 참아주시면 곧 바로 시행 하겠습니다.

대한민국정부 재외동포재단 김성곤 이사장은 무슨 권한으로 미주총연 불법단체
가담하며 주관하겠다는 것인지 그 의도와 저의를 의심하지 않을수 없다 정부는
절대로 관여해도 않되고 참가해도 그 명분이 없다 만약하나 불법단체에 가담하여
월권행사를 강행 할시에는 옹분의 대가를 치르게 될것 입니다 국승구회장과 김병
직회장은 모든 것을 다 내려놓고 살신성인의 마음으로 총연을 위하여 초심으로
돌아가 백의종군 하시기를 다시한번 부탁합니다
The Federation of Korean Associations, U.S.A.
제28대 임원 및 집행위원회 박균희
제29대 조정위원장 이 민휘
2022년4월7일

재미한인과학기술자협회(이하 KSEA)의 한미과학기술학술대회개최

재미한인과학기술자협회(이하 KSEA)의 한미과학기술학술대회개최

재미한인과학기술자협회(이하 KSEA)의 한미과학기술학술대회가 오는 8월 2일부터 5일까지 달라스 하얏트 리젠시에서 개최된다.

KSEA와 한국과학기술협회총연합회(KOFST, 회장 이태식), 한국연구재단/한미과학협력센터가 공동주관하는 이번 학술대회(이하, UKC 2023)는 ‘새로운 도약을 위한 과학기술의 발견, 혁신 그리고 전파’를 주제로 한다.

회원 징계, 회원 징계 확인 및 미 법정 판결 자격정지 확인

회원 징계, 회원 징계 확인 및 미 법정 판결 자격정지 확인

문서번호: 28-윤리위원회-001

수    신: 미주한인회 총연합회 정회원, 일반회원 및 관계자

발    신: 미주한인회 총연합회 윤리위원회

참    조:

제    목: 회원 징계, 회원 징계 확인 및 미 법정 판결 자격정지 확인

날    짜: 2019년 8월 8일

안녕하십니까?

미주한인회 총연합회 윤리위원회에서는 다음과 같이 회원 징계, 회원 징계 확인 및 미 법정 판결 자격 정지 회원에 관하여 의결된 사항을 통보합니다.

회원 징계

(김만중 전 포트워스 한인회장)

현직 연합회장으로 각 지역 연합회장들을 선동하여 미주 총연 분열에 앞장 서 왔으며 지역 한인사회에서 불미스러운 사건에 연루되어 한인회장의 명예에 큰 피해를 줬기에 영구제명의 중징계를 의결 통보합니다.

(조규자 전 뉴멕시코 한인회장)

제27대 미주 총연 재무 담당자로 개인 의사에 따라 미주총연 추가계정을 개설하여 회비, 분담금 등을 개인 구좌에 입금 후 정확한 회계처리 과정을 거치지 않고 본인이 직접 수령하였으며 법정 명령이 내려진 후에도 회계 및 재무 인수인계과정을 거치지 않았음으로 회계 부정에 가능성이 제기되었으나 정확한 증빙 자료 혹은 설명이 이루어지지 않았기에 3년간 회원  자격중지  중징계를 의결 통보합니다.

(나기봉 전 실리콘밸리 한인회장)

제27대 미주 총연 선거관리위원으로 재직 시 터무니없고 사실증명이 되지 않는 거짓사실 유포로 선거 관리위원장 및 선거관리위원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 하였으며 거짓 양심선언을 통하여 미주 총연이 동포사회의 웃음거리로 전락함에 영구제명의 중징계를 의결통보 합니다.

(최용덕 전 콜로라도 한인회 회장)

미주 총연 분열을 획책하며 부정선거의 총괄 담당자로 개인의 영달과 이권에 따라 미주 총연 운영에 막대한 지장을 초래하였기에 사면과 복권에 기회가 주어지지 않는 영구제명의 중징계를 의결 통보합니다.

(주용 전 달라스 한인회장)

제23대 선거관리위원회 자칭 고문으로 미주총연  파탄의 시작에 큰 원인이 되었으며 본인의 변명에 불과한 유튜브 내용을 제작하여  살포하며 미주총연 활동 기간이 짧은 회장들에게 허무맹랑한 허위사실을 유포하며 미주 총연 분열에 일조하였기에 3년간 회원 자격정지 중징계를 의결 통보 합니다.

(조도식 전 총연회장)

전직 총회장을 역임한 중진의 위치에서 불법으로 미주총연 분규를 조장하는  남문기 총회장 선거관리위원장 을 맡아 또하나의 미주총연을 태동케 하므로 분열을 고착화 하여 분규단체로

각인시켜 동포사회에 지탄을 받게 유발시킨 자로 영구 제명의 중징계를 의결 합니다.

박헌일 전 콜로라도 한인회장, 이주향 전 남부뉴저지 한인회장)

사실이 아닌 거짓 내용을 살포하여 미주 총연 분열에 일조하였으며 불법 모금 활동, 불법 선거 개입, 불법 회의 개최 등으로 미주 총연 반목에 앞장섰던 자들로3년간 회원 자격정지 중징계를 의결 통보합니다.

회원 징계 확인

(김재권 전 총연회장)

제24대 미주 총연 선거를 통하여 불법 선거 사실이 발각되어 영구제명 되었으며 미주 총연 분열의 원인 제공자로 24~27대에 거쳐 소송과 반목의 불합치에 책임자로 영구제명의 징계내용을 확인합니다.

(남문기 전 총연회장)

제23대 미주 총연 회장으로 불법 선거를 조장하며 회계 부정과 재정 보고 불이행, 불법 세금 보고 및 감사 보고 불이행 및 모략 획책 이유로 영구 제명의 징계내용을 확인합니다.

미 법정 판결 자격 정지 확인

(폴 송, 장대현, 서정일, 김창범 및 김일진 전 회장)

지난 2018년 미 버지니아주 페어팩스 카운티 법정에서 내려진 회원 자격정지 및 벌금납부형(첨부자료 확인)을 유예하여주었음에도 불구하고 현재까지도 미주 총연 명칭, 로고, 휘장, 직책 등을 불법으로 사용하며 미주 총연을 다시 한번 혼란에 빠지게 함으로 지난번 내려졌던 판결의 유예를 철회하고 형 집행과 추가 제재를 요청하며 그들의 총연 회원 자격을 영구 제명을 확인합니다.

위에 징계내용은 미주 총연 회칙, 미법원 판결 및 윤리위원회 운영세칙에 따라 적법하게 결정되었으며 회칙과 법원 판결 번복 조치를 통하지 않고서는 사면 및 복권이 될 수 없음을 인지하기를 바랍니다. 

위의 징계내용에 대한 소명 심사는 징계 통보일로부터 14일 이내에 서면으로 신청하여야 하며 윤리위원회의 소명 심의를 거쳐 최종 확인되며 14일 이내에 소명 절차가 이루어 지지 않으면 위 징계내용이 사실임을 인정함으로 간주 집행합니다.

미주한인회 윤리위원회 위원장 이계훈 및 윤리위원 일동